검색
  • 정회 최

내일부터 강풍 불고 큰 눈 내린다…행안부, 안전대책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행정안전부는 이달 28∼29일 전국에 매우 강한 바람이 불고, 일부 지역에서는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27일 오후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에는 국토교통부와 해양수산부 등 관계부처와 17개 시도 등이 참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달 28∼29일 최대 순간풍속 시속 90㎞ 이상 태풍급 강풍이 불 것으로 예보됐다. 전국에 강풍특보가 발표된 상태다.


해상에서도 최고 10m 이상의 높은 물결이 일 것으로 예상되면서 전 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크다.홀덤사이트


28일부터 전국적으로 눈 또는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기온변화에 따라 많은 경우 중부내륙·전라권 일원에 최대 10∼15㎝의 눈도 쌓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28일 오후부터 기온이 급격히 낮아져 30일 오전까지는 추운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강풍과 풍랑에 대비해 옥외시설물과 어선·선박의 안전관리, 대설·한파 대책이 종합적으로 논의됐다.온라인홀덤


특히 이달 23일 거제도 해상에서 침몰한 대양호의 실종자 수색이 아직 진행 중인 상황에서 재발 방지 대책이 논의됐다고 행안부는 전했다.


해수부와 해경청에 선제적 출항 통제와 관리를 주문하고 먼바다에서 조업 중인 선박은 신속하게 대피토록 했다.


또 최근 코로나19 확산 속에서 천막 형태로 야외에 설치된 임시선별검사소 등 관련 시설의 고정 및 철거 등 안전조치도 강화하도록 했다.


서해대교 등 장대교량의 경우 와류 발생으로 교통사고 위험이 커질 수 있어 강풍 발생 시 시설기준에 따라 통제 또는 감속 등을 철저하게 조치토록 했다.


이밖에 옥외 입간판, 야외 공사 현장, 비닐하우스 등 농·수·축산시설물 등에 대한 예찰 활동도 강화된다.


또 출퇴근 시간대에 눈이 내릴 가능성에 대비해 제설재 사전 살포, 대중교통 이용 홍보, 대중교통 증편 등 대설 대책도 논의됐다.모바일홀덤


아울러 독거노인, 쪽방 주민 등 취약계층에 대해 생활 지원사 등 재난 도우미를 통한 안부 확인, 방문간호 등 밀착 보호 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다.


#홀덤사이트#홀덤온라인#온라인홀덤#텍사스홀덤#홀덤추천사이트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연립정부’ 화답한 나경원·오세훈…안철수·금태섭은 삐걱 홀덤사이트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후보 단일화를 추진하고 있는 야권의 ‘서울시 연립정부’ 구상에 탄력이 붙고 있다. 지난해 12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연립정부를 제안한 지 두 달여 만에 국민의힘 주자들이 화답하면서다.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지난 13일 언론 인터뷰에서 “서울시를 함께 힘을 모아 공동 운영하는 형태의 (야권) 단일화가 된다면 유권자들 입장에서

"머스크는 진지하다"…테슬라, 비트코인 받고 전기차 판다(종합)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사진=AFP 제공) [뉴욕=이데일리 김정남 특파원]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비트코인에 15억달러(약 1조7000억원)를 투자했다. 테슬라가 생산하는 모델Y 같은 전기차를 화폐 대신 비트코인을 받고 팔겠다는 계획까지 전했다. 테슬라의 한마디에 비트코인 가격은 곧바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시장을 뒤흔드는 일론

©2019 by 포커백화점. Proudly created with fish119.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