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 먹튀검증사이트 bcc119

신약 ‘파나픽스’ 개발한 국내 제약사 ‘코로나19 치료제’ 긴급임상시험 신청 [‘코로나19’ 확산 비상]피쉬바둑이

국내 동물 의약품 제약업체인 코미팜이 코로나19 치료제의 긴급임상시험 허가신청을 냈다. 코미팜은 27일 자사가 개발 중인 신약물질 파나픽스(Panaphix)의 적용 범위를 코로나19 폐렴으로 확대하기 위한 긴급임상시험 계획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했다고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했다. 긴급임상시험은 치료제가 없는 희귀병이나 난치병 환자의 치료 목적을 위해 마련한 긴급 승인절차제도다. 코미팜은 식약처의 승인이 나오면 100명의 코로나19 진단자를 상대로 파나픽스를 피쉬바둑이 경구투여해 폐렴을 치료하는 제2·3상 임상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회사 측은 이 신약물질이 코로나19 증상 중 폐렴 유발원인으로 알려진 ‘사이토카인 폭풍’(바이러스 침투 시 면역물질인 온라인포커 사이토카인이 과다 분비돼 정상 세포를 공격하는 현상)을 억제하는 효능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를 이용해 코로나19에 따른 폐렴을 치료할 수 있는지 임상을 통해 확인하겠다고 회사 측은 말했다. 다만 “임상 시험약물이 의약품으로 최종적으로 허가받을 확률은 통계적으로 약 10%에 불과하다”며 “임상시험 및 품목허가 과정에서 기대에 상응하지 못하는 결과가 나올 수도 있다”고 원샷홀덤 덧붙였다. 의료기기 업체 피씨엘도 개인이 간편하게 코로나19를 진단할 수 있는 진단 키트를 개발해 식약처에 긴급사용 승인 요청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은성 기자 kes@kyunghyang.com


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피쉬바둑이

조회 0회

©2019 by 포커백화점. Proudly created with fish119.org